정치/사회/경제 > 경제

「긴급재난지원금」음식점·마트에서 많이 사용

긴급재난지원금 지급 후 동네상권과 전통시장 매출액 증가

2020.06.10 14:23 | 관리자

  • twitter twitter facebook youtube 카카오

행정안전부(장관 진영)는 신용·체크카드로 충전된 긴급재난지원금 사용 현황을 분석한 결과,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이후 동네상권과 전통시장에서 매출액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.


이는 5월 31일까지 신용·체크카드로 사용된 긴급재난지원금*에 대해 업종별 사용액과 가맹점 규모별 매출액 변동내역 등을 8개 카드사로부터 제공받아 분석한 결과이다.
    

전체적으로 8개 카드사 가맹점 전체 매출액*은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전인 5월 1주(5.4~5.10)에 비해 5월 4주(5.25~5.31)에 약 21.2% 증가하였고, 전년 동기(‘19년 5월 4주) 대비 약 26.7%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.
     


< 가맹점(8개 카드사) 매출액 변동 현황 >



업종별로 살펴보면, 음식점(1조 4,042억원, 24.8%), 마트·식료품(1조 3,772억원, 24.2%), 병원·약국(5,904억원, 10.4%), 주유(3,049억원, 5.4%), 의류·잡화(3,003억원, 5.3%) 순으로 긴급재난지원금이 많이 사용되었다. 

 아울러 5월 1주 대비 5월 4주의 매출액 증가율은 안경(66.2%), 병원·약국(63.8%), 학원(37.9%), 서점(34.9%), 헬스‧이미용(29.4%)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.



< 업종별 긴급재난지원금 사용 및 매출액 증가 현황 >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(단위 : 억원, %)

업종

긴급재난지원금

매출액 증가율

업종

긴급재난지원금

매출액 증가율

사용액

비중

사용액

비중

56,763

100.0

 

 

대중음식점

14,042

24.8

-1.2

자동차정비/용품

1,292

2.3

21.8

마트/식료품

13,722

24.2

9.0

안경

968

1.7

66.2

병원/약국

5,904

10.4

63.8

베이커리

704

1.2

-6.4

주유

3,049

5.4

8.4

가구

636

1.1

27.8

의류/잡화

3,003

5.3

15.5

서점

214

0.4

34.9

편의점

2,596

4.6

9.0

문구점/완구점

212

0.4

7.3

학원

2,048

3.6

37.9

세탁소

182

0.3

-6.7

헬스/미용

1,796

3.2

29.4

사우나/찜질방/목욕탕

104

0.2

-4.2

여가/레저

1,672

2.9

25.0

기타

4,545

8.0

34.2


   ※ (사용액) 5.31.기준 누적치 / (매출액 변동) 5월 1주 대비 5월 4주 증가율



가맹점 규모별로 보면, 신용·체크카드로 사용된 긴급재난지원금 5조 6,763억원 중 약 64%인 3조 6,200억원이 영세한 중소신용카드가맹점*(연매출 30억원 이하 가맹점)에서 사용되었고, 이 중 영세가맹점(연매출 3억원 이하 가맹점)에서 1조 4,693억원(전체 사용액의 약 26%)이 사용되었다.

   

 8개 카드사의 전통시장 매출액은 5월 4주 3,243억원으로, 5월 1주(2,705억원)에 비해 약 20%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.


< 전통시장 매출액 변동 현황 >



윤종인 행정안전부 차관은 “행정안전부는 긴급재난지원금이 국민살림과 지역경제에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추진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, 8월 말까지 긴급재난지원금이 다 소진될 수 있도록 소비촉진 캠페인도 전개해 나가겠다”고 밝혔다.

관련기사