정치/사회/경제 > 사회

충주에 기상·기후 체험형 과학관 문 연다

16(월)부터 단체 이용 가능

2019.12.12 13:29 | 관리자

  • twitter twitter facebook youtube 카카오

기상청(청장 김종석)13() 15, 충청북도 충주시 연수자연마당에서 국립충주기상과학관의 준공식을 개최한다고

밝혔다.

준공식에는 기상청장 청주기상지청장 충청북도 부지사 충주시장 국회의원 등 유관기관 및 지역주민 등 약 150여 명

이 참석할 예정이다.

 

국립충주기상과학관은 기상과학에 대한 이해 증진과 이상기후 및 위험기상에 대한 대국민 인식을 확산하고자, 충주시

(시장 조길형)협력하여 충주시 연수자연마당내에 연면적 2,872.09 지상 2층 건물로 건립하였다.

주요 전시시설로는 상설전시관(1, 2) 유아전용 체험관 기상청 특별체험관 지상관측장비와 해양기상관측장비

를 체험할 수 있는 야외전시가 있다.

 

상설전시관은 기상현상 중심의 체험물로 구성된 5개의 체험존(기온 바람 태풍 구름 비와 눈)으로 이루어져 변화

하는 날씨를 따라가며 쉽고 재미있게 기상과학의 원리를 체험할 수 있다.


또한, 유아전용 체험관과 날씨 관련 도서 1,000여 권을 비치한 북카페가 마련되어 있어 지역민을 위한 기상과학 문화의 장

로 활발하게 이용될 것으로 기대된다.

 

국립충주기상과학관은 올해 1216()부터 정식 개관 전까지 시범운영하고, 입체 영상관을 추가 설치한 후 20205

월 초 정식 개을 할 예정이다.

 

김종석 기상청장은 앞으로 국립충주기상과학관이 가족이 함께하는 기상현상 중심의 체험형 과학관이자, 중부권 대표

화복합 휴식 공간으로 리매김하여 기상문화 확산과 지역의 경제발전에 이바지하길 기대합니다.”라고 밝혔다.

 

관련기사